‘경기도 환경축제 한마당’, 16일 경기상상캠퍼스에서 개최

30개 민간환경단체 활동 영상 상영, 업사이클 제품 판매․전시․체험

경기도 환경정책과 | 기사입력 2018/06/08 [23:30]

‘경기도 환경축제 한마당’, 16일 경기상상캠퍼스에서 개최

30개 민간환경단체 활동 영상 상영, 업사이클 제품 판매․전시․체험

경기도 환경정책과 | 입력 : 2018/06/08 [23:30]

경기도가 오는 16일 경기상상캠퍼스에서 제23회 환경의 날을 기념해 도민들이 함께 모여 환경문제를 공유하고 소통하는 참여형 ‘환경축제 한마당’을 개최한다.


경기도가 주최하고 경기도환경보전협회가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재활용 어디까지 해봤니?’를 주제로 개최된다.


최근 재활용 분리수거 사태를 통해 경험한 환경의 중요성을 일깨우고 구체적인 환경보전 실천방안 등을 경기도 지속가능발전협의회, 환경 단체, 도민, 환경기업, 학생들과 토론할 계획이다. 


특히 지난해부터는 경기도 업사이클 플리마켓 등 다양한 볼거리와 체험 프로그램이 있는 도민 참여형 축제로 진행되고 있다. 업사이클 플리마켓에는 40개 팀이 참가하며 업사이클 제품 전시, 판매, 체험 및 이벤트로 진행된다.


주요 행사는 기념식, 경기환경포럼 등 5개 주제로 펼쳐지는 세미나, 환경백일장 및 그림대회, 업사이클 플리마켓, 체험부스 및 도민 참여 이벤트 등이다.


또한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상상캠퍼스에서는 유치원, 초등학생이 참가하는 환경 글짓기, 그림 그리기 대회가 진행된다.


11시부터는 사색의 동산에서 다양한 문화공연과 함께 환경의 날 기념식이 진행된다. 이 자리에서는 미세먼지와 쓰레기 줄이기 등 환경문제 해결을 위해 노력한 각 분야 환경유공자 40여명에게 표창이 수여된다.


특히 올해는 토론형 기념 세미나가 개최된다. 민선7기 경기도 환경의 주요 아젠다를 선언하는 경기환경포럼, 경기도형 환경교육프로그램 개발사업 컨설팅 등 5개 주제에 대해 토론한다.


부대행사로는 30개 민간환경단체가 한 해 동안 활동한 영상을 상영하여 우수 단체를 도민들이 직접 선출하는 부스, 환경교육 교재 교구 전시, 친환경제품 전시, 동식물 교육 체험, 미세먼지 환경교실, 드론 활용한 환경감시, DMZ 생태환경전시, 기후변화 체험 부스 등 40개 도민 체험프로그램과 대기 환경 측정 시연 버스, 이동환경교실 차량이 있다.


또한 참가자들에게 눈과 귀를 즐겁게 할 그린 버스킹, 마술 코너, 푸드트럭, 환경희망편지쓰기, 포토존 운영 등 다양한 먹거리와 즐길거리도 마련된다.


엄진섭 경기도 환경정책과장은 “도민을 대상으로 다양한 환경보전 행사를 통하여, 지속가능한 경기도를 만들기 위한 관심과 공감대를 높이고 환경보호 실천운동 확산에 기여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