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2021년 도민참여형 에너지자립 선도사업’ 참여 기관 모집

경기도 기후에너지정책과 | 기사입력 2021/03/24 [11:22]

‘2021년 도민참여형 에너지자립 선도사업’ 참여 기관 모집

경기도 기후에너지정책과 | 입력 : 2021/03/24 [11:22]

▲ 건물에너지관리시스템(BEMS) 설치 

©경기도

 

경기도가 ‘2021년 도민참여형 에너지자립 선도사업’에 참여할 기관을 모집한다.

 

‘도민참여형 에너지자립 선도사업’은 민·관이 함께 에너지저장장치(ESS), 태양광, 풍력 등 고부가가치 에너지산업 사업모델 발굴·육성을 통해 미래 신성장 동력을확보하는데 목적이 있다.

 

이 사업은 2016년부터 추진하고 있으며, 2019년 참여 기관에 선정된 ‘힘펠 제3공장 제로에너지팩토리’의 경우 벽면태양광설비와 건물에너지관리시스템(BEMS)을 설치, 에너지 생산성과 효율성을 동시에 높여 등 제로에너지 건축물의 선도모델을 제시한 예가 있다.

 

시·군, 공공기관, 민간법인 어디나 참여할 수 있으며 단독, 컨소시엄 형태 모두 가능하다. 지원 분야는 에너지신산업, 태양광발전설비 두 분야로 선정된 기관은 ▲에너지신산업 분야(에너지저장장치(ESS), 에너지관리시스템(EMS) 등) : 사업비의최대 50%, 10억원까지 ▲태양광발전설비 분야 : 사업비의 최대 50%, 5억원까지지원받을 수 있다.

 

신청 기간은 3월 29일부터 4월 23일까지며 경기도청 누리집 고시·공고란에서 ‘에너지자립’을 검색해 신청서와 필수서류를 작성한 후 관할 시·군청 에너지 담당부서에 접수하면 된다. 이후 경기도 기후에너지정책과에서 1차 서류검토, 2차 전문가 심사를 거쳐 지원 대상기관을 선정할 예정이다.

 

▲주민참여형 도민발전소 조성 추진(5점) ▲신기술·신산업 적용(10점) ▲사회적 기업(5점)에는 가점이 부여된다.

 

김경섭 도 기후에너지정책과장은 “에너지자립 선도사업은 시·군과 지역 주민,기업이 함께 참여해 에너지 자립기구를 조성하고 미래 신성장 산업 육성 체계를만들어 나가는 정책”이라며 “에너지 자립에 대한 사명감과 역량을 두루 갖춘 단체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한편, 도는 지난 5년간 86개 사업에 약 140억 원을 지원해 연간 5,291가구가 사용할 수 있는 분산형 전력생산시설을 설치하는 성과를 거뒀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